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머니투데이 인스타그램
통합검색

해외증시

국내증시

카드값 월 300만원이 석달 후 460만원으로…"리볼빙 주의보"

"4시간 이상 못 자, 운전 중 싸대기" 임혜동 주장에…김하성 '반박'

"4시간 이상 못 자, 운전 중 싸대기" 임혜동 주장에…김하성 '반박'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선수인 김하성(28·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측이 자신에게 폭행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한 후배 임혜동(27)의 주장을 반박했다. 11일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김하성과 임혜동이 나눈 카카오톡 메시지를 공개했다. 김하성은 최근 서울 강남경찰서에 공갈 및 공갈미수 혐의로 후배 야구선수인 임혜동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김하성 측은 미국 진출 직전인 2021년 서울 강남의 한 술집에서 동료들과 술을 마시던 중 임혜동과 시비가 붙어 싸우는 일이 있었고, 폭행당했다는 임혜동에게 2021년, 2022년 두 차례에 ...

"불량한 임신 예후와 연관" 초미세먼지 마신 임신부, 혈압·혈당 올랐다

"불량한 임신 예후와 연관" 초미세먼지 마신 임신부, 혈압·혈당 올랐다 [정심교의 내몸읽기] 7개 대학병원서 진료받은 임신부 333명 연구임신부가 초미세먼지를 많이 들이마실수록 혈압·혈당이 올라 대사성 질환이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사실이 국내 연구를 통해 입증됐다. 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김영주 교수팀(제1저자 강남세브란스 산부인과 정연성 교수)은 임신 중 미세먼지 노출 정도와 임신 중 대사성 질환 지표의 변화들에 대한 연관성을 찾기 위해 7개 대학병원(이대목동병원·이대서울병원·고대구로병원·세브란스병원·강원대병원·동산병원·울산대병원)을 방문한 임신부 333명을 대상으로 초미세먼지(PM2.5. 입자 2....

포토 · 영상

정치

사회

벤처·
스타트업

헬스·
바이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